'오토기노 우타/소식과 잡담'에 해당되는 글 23건

  1. 2018.03.30 오토기노 우타 프로젝트 시동이 발표되었습니다.
  2. 2018.03.26 아크릴 스탠드 질렀습니다.
  3. 2018.03.24 오토기노 우타


관련 트윗: https://twitter.com/Otogi_no_uta/status/979629812129165312


오늘의 스토리인 전주곡이 업로드 되자마자 프로젝트 시동이 잇달아 발표되었습니다.

다음주부터 캐릭터 설정집이 일부 공개될 예정이라 하는데

그 외에도 어떤 기획이 기다리고 있을지 기대되네요.


오토기노 우타는 산엑스와 일본 컬럼비아의 산물이라

이건 반드시... 캐릭터송은 반드시 나올 것이라 예상하고 있습니다...

음악회사랑 타이업을 했는데 안 나올리가 없다... 꼭 빨리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사실 애니화되는거 아닌가 하고 좀 조마조마하고 있긴 합니다.

진성 마이너 놈이기 때문에 장르 팬덤이 커지거나 거품 끼는 꼴을 못 봐서...

저는 이 조용하고 국내 팬은 나밖에 없는 수준의 팬덤을 사랑합니다...

괜히 유명해지면 시끄러워지고 한 번쯤은 반드시 어그로 끌리고, 전 그런게 너무 싫습니다.

김칫국 마시는 얘기기는 하지만 아무튼 애니화는 안 됐으면 좋겠다 제발...

팬덤도 조용하고 소박하게 교류하지만 장르 안 망할 정도의 크기로 유지됐으면 좋겠다...



프로젝트 시동 기념 이벤트.

바로 뮤트화 신제품이 등장하네요. 빅 뮤트 인형.

각 인형당 한 명 당첨이라는데 응모 방법은 4월 9일에 발표된다네요.

개강날인데... 너무 기대된다.... 어서 응모할 수 있게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예약 주문 사이트: https://shop.san-x.co.jp/feature/index/201803_otoginouta?top180309



결국 질러버리고 말았습니다. 아크릴 스탠드...

원래는 절단 구락부와 블래스 카이즈를 살까 하고 있었는데

원작에서의 절단과 무색의 케미가 쩌는데다 무색이 정말 예상 외로 치고 들어와서...

고민고민하다 결국 이 두 팀으로 질렀습니다.


사실 캐릭터가 그대로 프린트된 유형의 굿즈를 선호하는 편이 아닌데

사람이 급박해지고 목이 타니까 어쩔 수 없게 되더라고요.

게다가 뭐... 아크릴 스탠드고... 그냥 관상용인데 뭐...

시기상으로든 느낌상으로든 이게 오토기노 우타 첫 굿즈 라인업일텐데

수완이 있어야 뭐가 더 나오지 않겠습니까.

그런 마음에서 지르기도 했습니다. 물론 스탠드 예뻐서인 이유가 100 중 80임.


기숙사 주소를 이렇게 처음으로 쓰게 될 줄은 몰랐네요.

7월 발송 예정이라 기숙사에서 처음 받게되는 택배가 이것이 되진 않겠지만

처음으로 일본에서 시킨 택배가 굿즈가 되어버렸습니다. 참 좋다...




원래 정말 사고싶었던 굿즈는 이거.

이 친구들은 조기 품절 되어버려서 아직 예약 기간(~03.31.)이 남아있는데도 금방 오더가 닫혀버렸습니다.

오랜만에 확인해봤더니 이미 품절 상태여서... 그거 보고 삽질하다 치인거라...

이런 귀여운 디자인을 뽑아놨으면 나 모르는 사이에 뮤트화 굿즈를 몇 십개는 내놨어야 했던거 아닐까요?

명색이 팬시 캐릭터 기업발인데 이게 첫 라인업이라니... 게다가 며칠 전까지 주문 받았었다니...

제발 꼭 이번 해 내에 뮤트화 굿즈 더 내주고 그냥 굿즈 자체를 많이 내줬으면 좋겠습니다. 특히 인형...


산엑스 당신들만 믿소, 제발 굿즈 좀 많이 내주시오.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


원래 인간, 솔직하게 살아야합니다.

지난 몇 달간 부정하며 살았지만 저는 정말 오토기노 우타가 좋습니다.

초등학생일 적에 팬시캐릭터 덕질했는데 이렇게 다시 산엑스로 회귀할 줄 몰랐네요.


일본에도 파는 사람 별로 없고 한국에는 아예 없는 것 같고

제가 번역이라도 하면 누군가는 보겠지 하는 마음으로

이야기 번역이라도 꾸준히 올릴 참입니다.



많은 사랑 바랍니다....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