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에도 드라마 트랙 1편을 풀어줬군요. 감사합니다 공식.

개인적으로 노노와 일촌이의 대화 부분에서 입술을 깨물게 됩니다.

일촌아.....................

 

더보기

좋은 아침. 그릇 군, 보자기 군, 젓가락 군.

가까운 마을에서 된장이랑맞다, 새 천도 필요해.

 

,

그 사람노노 씨는 친구도 종지부도 필요 없다고 했지만 나는 둘 다 필요한 것 같아.

 

생각하다보니 벌써 마을에 도착했네.

 

거기 당신! 괜찮아? 뮤트가 됐잖아? 어디 다치기라도 했어?

 

저기저는완웅인데요

 

완웅이 말할리가 없잖아! 우리도 우타이비토라서 알아!

 

우타이비토? 종지부

 

? 뭐가 끝나?

 

우타이비토인데 종지부를 몰라…?

 

바로 저기에 내가 하는 잡화점이 있으니까 들려. 간단한 치료 정돈 해줄 수 있으니까.

 

안 다쳤지만, 필요해.

 

? , 그 얼굴에 있는거? 그래, 갈까?

 

.

 

 

 

, 여깄다. 꽤 큰데.

, 여기! 여분도 좀 가져가. 또 필요한거 있어?

 

된장

 

된장?

 

된장국만들조미료

 

그런건 우리 가게엔 없는데.

국이라면 스프 같은거 말이지?

이건 어때? 건새우야. 여기선 스프에 이걸 넣어.

 

이걸로 가져갈게

 

, 안 줘도 돼! 그보다 빨리 나았으면 좋겠네.

 

고마워

 

어서오세요~

 

여기 전통지로 된 엽서 있어?

 

미안. 없을 것 같은데.

 

뭐야!! 진짜 어딜 가도 없잖아!!!

 

시끄러워, .

? 뮤트?

 

필요없대왜지…?

친구가되고 싶었는데

 

아파아파라

 

 

 

계속 마을 도니까 지친다~ 그냥 빨리 돌아가자!

 

그래.

 

그럼, 더 물을 주마.

 

? 저 아저씨 피리로 뭘 하는거야?

 

악기가 모자로?

 

혹시 우타이비토?

 

, 얘기 한번 들어보자!

 

아니아마저 사람은 우리랑 다를거야.

 

? 뭐가 다른데!

 

아저씨, 당신 우타이비토지?

 

? 그런데? 그게 왜?

 

?

 

, !

갑자기 미안. , 당신방금 뭘 한거야?

 

뭘 했냐니? 일이야. 나는 연주를 하면 식물의 마음을 알 수 있어.

그걸로 가로수를 손보고 있지.

 

노래로 일을 해?

 

노래로 일을 하는게 그렇게 드문 일도 아니잖아?

 

렇구나.

당신, 종지부 알아?

 

, 들어본 적은 있는데 관심 없어.

 

뭐든 소원이 이뤄지는데?!

 

하하, 나는 매일 연주를 하며 아내랑 아이들과 화목하게 살아갈 수만 있으면 돼.

 

그렇구나. 일 방해해서 미안하다.

가자, .

 

그러니까 저 사람은 다를거라 했잖아.

 

안 달라! 같은 우타이비토잖아! 그런데 왜

그래, 나도 이 마을에 태어났으면!!

 

아니, 우리의 힘으론 일 못해.

 

아까부터 뭔데?! 니가 내 마음 알아?!

 

알아. 아마.

세상물정 모르던 어린 시절에 악기를 꺼내고 기뻐서 부모님 앞에서 연주를 했다가

결국 이렇게 됐지. 칸도 그렇잖아?

 

미안.

 

이제 가자. 너무 늦으면 노노한테 혼날걸.

 

왜 그렇게 전부 다 포기한 듯한 표정 하는건데, 젠장!

애당초 우리는 종지부에 빌 소원도 없잖아! 왜 우리만…!

 

그래도 지옥에 돌아가는 것보단 확실하게 나아.

 

그건그 때는난 죽었구나 하고 포기하려 했었는데

 

, 구원받은 줄 알았어. 실이 내려왔을 때 말야.

그럴리가 없는데.

 

그건나도 그래. 그러니까 실을 타고 오르던 중에 우리 둘다 뮤트가 아니게 됐잖아?

 

결국 이 꼬라지지만.

 

 

 

, 말한거 사왔어!

 

너희, 오늘은 꽤 조용하군.

그러고보니 이 근처는 우타이비토들이 징용된 곳이지?

, 도움이 되는 능력을 가진 우타이비토에 한해서지만.

 

그래서 둘이서 가라고 한거야?

 

그런거였냐! 성격 참 좋구만!

 

조금은 똑똑해진 것 같네. 이걸로 알았지?

너희는 족쇄가 없어도 아무데도 가지 못해.

 

보내주지도 않을거면서!

 

 

 

~ 이거 안 되겠다. 탔잖아. 파츠를 아예 갈아야겠어.

 

자동차를 버리고 다음 마을까지 걸을 수밖에 없을 것 같습니다.

 

정말이게 다 앨리스 톡식이라는 놈들이 끈질기게 쫓아와서

 

그나저나 걔네 참 근성이 대단하지 않아? 벌써 일주일은 쫓기고 있는 것 같은데.

 

이상하게 우리가 어디로 가는지 다 알고 있는 것 같단 말야.

 

도망치면서 작곡한 곡 다 까먹을 것 같아.

 

나도 절반은 까먹었을걸?

 

, 임마. 나는 제대로 기억하고 있다? 짠 짠 짜자짠 하는 그거잖아?

 

그거, 내 기타 리프잖아!

 

그건 모모세의 리프가 아니라 제 리프인 것입니다!

이누타케, 모모세. 솔직하게 말하는 겁니다.

 

다 까먹었어.

 

나도!

 

다시 만들어야 하는 것입니다~!

 

이 근처에서 좋은 냄새가 나!

봐봐! 새우가 떨어져 있어!!

 

건새우인가, 이거?

 

여기에도 떨어져 있습니다!

 

진짜다! ~ 갑자기 배고파!

 

마을에 있었을 땐 우리가 이렇게 떠들면 할머니가 항상 밥을 해주셨는데.

 

~! 할머니가 만들어주신 고봉밥 국밥이 먹고 싶어!!!

 

갑자기 소리 치지 마, 시끄러워!!

 

니가 더 시끄러워!!

 

!! 싸우지 말라는 것입니다!!

그나저나 이건누가 잃어버린 걸까요?

 

건새우를 떨어뜨리는건 대체 무슨 시츄에이션인데.

, 이걸 따라가면 누군지 알 수 있을 것 같지만.

 

그 사람도 난처해하고 있을거야!

 

그렇지? 그럼 가볼까?

 

 

 

조금쉴까

 

거짓말이지? 난 못봤어.

 

아니 분명히 있었어.

 

, 누군가 왔다.

 

너희, 조용히 해라.

 

하지만! 못군이 뮤트 상태의 완웅이 가게에 있었다고 하잖아!

 

니가 난리 치는 도중에 가버렸어.

 

아까 그

 

흐음이번엔 쿠모오가 맞았군.

또 만났네.

 

그 두 사람은

 

잘 지냈나?

 

잘 지냈어

여기엔 무슨 일로?

 

산책이다.

 

, 하지만이 근처까지 왔단건혹시 종지부를

 

안타깝군. , 나를 못믿겠다는 건가? ?

 

그런게 아니고

 

종지부? 노노, 혹시 얘도 종지부 찾고 있는거야?

 

, 바보야, 조용히 해.

 

노노 씨종지부 필요없다고

 

? 그럼 우리가 왜 같이 돌아다니고 있는건데.

 

무슨 뜻이야…? 이 둘은친구…?

 

귀찮군

 

?

 

이 둘은 내 친구다. 이걸로 됐나?

 

, 어째서친구필요없댔으면서…!

 

그게 뭐?

 

그럼노래듣고나랑도 친구가

 

왜 내가 그런걸 해야하지.

 

노래를 하면 친구가 될 수 있어. 친구는어떤 말이든 들어줘.

 

뭐야 쟤! 갑자기 커졌어!

 

싸우면 되는거지…?

 

방해 된다. 떨어져.

 

친구가 되어줘.

 

할거면 빨리 해. 시간이 아까워.

 

노래, 들어줘!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