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캔뱃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6.17 아사키 천정 캔뱃지 구매기

지나간 굿즈는 돌아오지 않고 인간의 마음은 갈대같은 법이죠.

6년 전의 제가 그걸 알았더라면 좋았을걸, 이라고 항상 생각했습니다.

때는 2013년, 천정 발매 후 아사키 전국 투어(라는 이름의 인스토) 기념으로

한정 굿즈인 캔뱃지와 스티커가 나왔었습니다.



(천정 특설페이지 날아가서 못찾을거라 생각했는데 코나미 스타일 트위터 아카이빙 페이지에서 찾음)

저렇게 생긴 굿즈였습니다. 참 귀엽...습니다...


당시에 저는 돈없는 10대였고(돈없는건 지금도 같음)

천정 초회한정판 한 장도 겨우 구매대행했던 사람이었기 때문에

저것까지 따로 구매할 수는 없었기에 포기했었습니다.

이때 샀으면 좋았을걸, 바보같이 안 사는 바람에 몇 년간 고통받는 삶을 살게 된다.

중고품을 찾아도 이미 팔려있거나 붙을대로 붙은 프리미엄에 고통받는... 그런 생활을 하다

여차저차하다 며칠 전에 메루카리에 나와있는 캔뱃지 매물을 발견했습니다. 

1200엔. 배송비 무료. 완전 나쁘지 않아. 배송비 포함 원래 가격 정도니까요. 그 정도면.

하지만 메루카리는 외국에서 가입이 안 되며, 

일본에서 사는 동안에 메루카리 쓸 일이 없었기에 계정이 없었던지라

어쩌지어쩌지하던 차에 선생님께서 추천해주신 구매 대행 사이트가 생각났습니다.

야스네Chan이라는 네이버 카페로 운영되고 있는 대행 사이트인데,

친절하고 수수료가 저렴하다고 추천받은 곳이었거든요.


결론부터 말하자면 정말 큰 경이와 감동을 느끼고 왔다...

견적 의뢰 넣자마자 5분도 안 되어서 연락이 오고 입금/현지 구매까지 30분도 채 안 걸렸던걸로 기억합니다.

한국 배송까지는 일주일 걸렸나. 이것도 주말 껴서 일주일이니까...

이 정도면 일본 안 가고 여기로 구매 대행해도 되겠다 싶었습니다. 앞으로도 애용해야.



받은 상품.

귀여워요... 솔직히 처음 상품 봤을때 키모카와라고 생각했는데 실물 보니까 귀엽네요.

박스 뜯자마자 '으아악 귀여워'하고 소리쳤던 것 같음.


캔뱃지 당연히 57mm일줄 알았는데 작네요. 새끼손가락 1.5마디 정도?

아무튼 정말 귀엽습니다... 게다가 미개봉품이야...

정말 필요할 때만 잠깐잠깐 꺼내고 소중히 보관해야겠습니다.

스페어가 필요하다. 나중에 스티커+캔뱃지 매물 나왔으면 좋겠네요.

좀더 욕심부리자면 그때 구입특전으로 배포했던 캡틴 포스터카드도 끼워주면 고맙고...


아무튼 6년 간의 한이 어느 정도는 풀렸습니다.

메루카리 판매자님과 야스네Chan 주인장님께 큰 감사 올리며 마칩니다...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