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na가 보컬을 맡은 곡입니다.

제목은 '별이 내리다/흔들리다' 정도가 되겠습니다.



  1. 의역. 원문은 하나구모리(花曇り). 벚꽃 필 때의 흐린 하늘이라는 뜻으로, 봄을 뜻하는 하이쿠의 계절어로 쓰임. [본문으로]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지러진 토끼에게 고한다"라는 이름으로 알려진 곡입니다.

한자 그대로 읽으면 "휴토에게 고한다"로,

아사키가 만들어낸 단어입니다.

이 이지러진 토끼는 "휴월(虧月;이지러진 달, 둥글지 않은 달)"에서 유래되었을 것이라는

추측이 있어, "이지러진 토끼=초승달"이라는 해석도 있습니다.



  1. 음운의 높낮이 [본문으로]
  2. 눈(雪) [본문으로]
  3. 태양 [본문으로]
  4. (불교) 현세와 내세를 아우르는 말 [본문으로]
  5. 원문은 九点九地이나, 동음이의어인 "구천구지"를 뜻하는 것으로 추측. 하늘 꼭대기에서 땅 밑까지의 사이. 온 우주를 의미함. [본문으로]
  6. 일정한 곳에 늘 있지 않고 일시적으로 나타나는 별 [본문으로]
  7. 풍년을 의미하는 상서로운 꽃 [본문으로]
  8. 부처가 증험한 것을 나타낸 그림 [본문으로]
  9. 거센 비 [본문으로]
  10. 하늘의 끝. 머나먼 타향. [본문으로]
  11. 곶(角地)과 천애(天涯)를 조합하면 천애각지라는 사자성어가 된다. 너무나 멀리 떨어져 있음을 비유하는 말. [본문으로]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가사의 난해함때문에 진의는 알기 어렵지만 담당곡 캐릭터 때문인지(제복을 입고 있음)

이 곡 팬아트에선 특히나 욱일기가 많이 보여서 볼 때마다 정신이 깎여나가는 느낌입니다.

작작좀 해....... 



  1. 새벽녘 [본문으로]
  2. 휘파람새, 두견새 등이 그 해 들어 내는 첫 울음소리 [본문으로]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