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V 미리듣기)


제목은 자희언이라 적고 혼잣말(ひとりごと)라고 읽네요.



-가사-


묻네 어째서 어째서 어째서

자문자답하며 홀로 입씨름

 

속이고 눈속임 어째서 어째서

노래 부르면 될 수 있어 친구가

 

궤변허언

연연미워하고어떻게

 

소리 괴이고 또다시 바라네

거짓말 삐걱이고 이젠 사라지네

또 달라 또 이래

항상 항상

그래, 종지부를

 

들어줘

 

묻네 어째서 어째서 어째서

일그러짐 애달픔 홀로 서성이며

 

허무함 부조리 어째서 어째서

우롱 망집 이젠 됐어 더는 필요없어

 

시의거절
전전꺼림칙하게울부짖으며

 

소리 울리네 불길하게

상처 욱신거리네 조금 아파

믿으면 또 이런

입으로는 아무 말이든

 

할 수 있구나

 

묻네 어째서 어째서 어째서

일그러짐 애달픔 홀로 서성이며

 

닥쳐 모르겠어 어째서 어째서

고뇌 팽창 터지네 방해하지 마

 

아아 어째서 어째서 어째서

그저 혼잣말일 뿐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