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 크리스마스

일상 2019. 12. 24. 23:54

오랜만의 일상 카테고리 글입니다.

다들 잘 지내셨는지요.



제가 지금 살고 있는 나라는 카톨릭 국가이기 때문에

크리스마스뿐만 아니라 크리스마스 이브또한 휴일입니다.

물론... 그래도 나는 출근했지만......


이 나라 자체는 크리스마스를 9월부터 카운트 다운한다든가

크리스마스 이전에 며칠에 걸쳐 선물교환 이벤트를 가진다든가(크링글이라고 부르나봐요)

여러모로 독특한 이벤트도 많은 것 같고

전국민이 크리스마스를 기다리는구나 하는 생각도 듭니다.

그만큼 12월엔 사건사고도 많고 사람들도 붕 뜬다고들 한다지만.


워낙 특별한 날이기에 선생님들로부터 저도 크리스마스 선물을 받았습니다.



망고 플로트랑 과자 세트랑 고급 초콜릿이랑 파우치.

망고 플로트는 선생님이 직접 만들어주셨어요. 

게다가 굉장히 맛있다. 기쁩니다. 


받게 될 줄 알고 저도 직원들이랑 선생님들 선물을 좀 챙겼는데

사진 찍는걸 깜빡했으므로... 그건 넘어가도록 하자.



오늘 밤은 학생들과 함께 과자 파티를 했습니다.

이브라는 이유로 특별히 음주도 허용되어서 술도 신나게 마심.

선물교환 이벤트도 준비했는데 생각보다 재밌게 진행돼서 즐거웠네요.

저는 안마봉을 받았는데 원래 제가 사려고 했던거라 더 만족도가 높음......

(만년 근육통 만신창이 인간)



아무튼 제 이번 년도 크리스마스는 이랬습니다.

내일은 그냥 편하게 방에서 푹 쉬려고요.

그게 나를 위한 크리스마스 선물이다......


여러분도 즐거운 크리스마스 되시길 바랍니다.



끝.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메리 크리스마스  (0) 2019.12.24
근황 보고  (0) 2019.07.30
바쁘네요  (0) 2018.05.13
유학 왔습니다  (0) 2018.04.03
유학 선물로 받은 것  (0) 2018.03.26
앨리스 인 투 더 래빗홀  (0) 2018.03.22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

CD들은지 얼마 안 돼서 써서인지 블래스카이즈 얘기가 많습니다.

약스포 있습니다. 최대한 안 하려고는 노력했는데...

어떤 말이든 그러려니 할 수 있는 분들에게만 추천합니다.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핸드폰 용량 부족때문에 불필요한 파일을 좀 삭제하게 되었는데

지우기엔 아까워서 모모트루프~브레무지크 CD 드라마 트랙을

처음 '들으면서' 적었던 감상 잡기를 여기에 백업해두고자 합니다.


*트랙을 '들으면서' 적었음 (듣고난 후에 정리한 것이 아님) 

*앨범이 풀린 직후에 적은 것이기에 지금이랑 의견이 다른 것이 몇 있음

*스포일러 포함

*의식의 흐름

*욕 가끔 있음

*두서없음

*한본어

*발광


에 주의해주세요.

영양가 없는 글이므로 심심할 때 읽는 것을 추천합니다.




  1. 종지부 [본문으로]
  2. 실이 안 끊어질 거라는 걸 어떻게 안거지 [본문으로]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