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메이트'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20.02.21 오토크로 굿즈 일괄 개봉기
  2. 2019.03.15 이번 무료 배포 포스트 카드 결산

지난 화요일, 8개월 간의 타국 생활을 끝내고 귀국했습니다.

아직도 한국에 있다는게 실감이 안 나요.

수압이 센 것도 신기하고 방 안에서 신발 안 신어도 되는 것도 신기하고

시내 버스가 있는 것도 신기하고 날씨가 추운 것도 신기해......


제가 해외에 있는 동안,

은혜로운... 항상 그저 감사할뿐인... 지인분께서

오토크로 굿즈 구매를 도와주셨습니다. 고맙다, 파랑님.........


티끌 모아 태산이라고, 쬐깐쬐깐 구매했던 것들이 쌓이고 쌓여

본가에 돌아와보니 은근 많은 것들이 있더라고요.


이 포스트에서 소개할 것은

*CD 수납 케이스

*애니메이트 특전 사각 스티커

*게이머즈 특전 캔뱃지

*오토크로 응원점 배포 일러스트 엽서

*팝업 스토어 한정 배포 책갈피

*팝업 스토어 한정 판매 클리어 카드

*팝업 스토어 한정 판매 오토기노 우타게 캔뱃지

*AGF 한정 판매 포멀 버전 캔뱃지

*AGF 한정 판매 포스터

정도가 되겠습니다.



포장마다 이렇게 알기 쉽게 표기를 해준 파랑님 진심으로 리스펙트......



캔뱃지도 감사합니다 흑흑.

35장이나 챙겨줄 줄은 몰랐어. 당신은 최고야.



CD 수납 케이스.

애니메이트에서 제1시리즈 CD를 모두 구매시 받을 수 있는 특전입니다.

엄청 귀엽긴한데 생각보다 작아요. 그리고 난... 난... 적어도 패브릭 재질일 줄 알았어.

7장 구매 특전치고는 부실하지 않냐......



그래서 애니메이트 개별 특전으로 사각 스티커를 포함시켜 준걸까.



이건 응원점 배포 엽서.

위에건 분명 어린이 날(이자 골든 위크) 기념이었고

아래건 기억 안 나는데... 여름방학 기념 뭐 이런거였나. 아닌 것 같은데.



이건 제1시리즈 CD 구매 게이머즈판 특전.

개인적으로는 게이머즈 특전이 제일 짱짱한 것 같아요.



팝업스토어 배포 특전인 책갈피.

첫 번째 팝업스토어랑 두 번째 팝업스토어 책갈피 전부 해서 전 종류 14종.

구입 금액 500엔 단위로 한 장 씩 받을 수 있는 시스템이었는데

상품을 박스 구매 했기 때문에 구입 금액이 꽤 돼서 전부 컴플리트 했습니다.



오토기노 우타게(오토기의 연회) 캔뱃지.

너무 귀엽습니다... 진짜 귀여워......

통상 굿즈와는 달리 트레이딩형 굿즈였기 때문에

절단구락부를 위해... 박스 구매 했습니다. 가챠 시스템 죽어라.

하지만 이 그림체 너무 귀여워서 후회 안 해요. 애들 너무 깜찍하다.



이건 AGF 한정 포멀 버전 캔뱃지.

못구할 줄 알았는데 애니메이트 사후통판으로 구했습니다.

이것도 트레이딩형 굿즈였고 A박스만 구매했는데

파랑님이 B박스를 구매했기 때문에

이누타케와 쿠모오, 앨리스티어를 교환했습니다. 진짜 트레이딩이네...

(흔쾌히 1:2 교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선생님)


여담으로 AGF 굿즈 공지가 뜨기 전까지

위의 오토기노 우타게 인간 버전이 나오지 않을까 궁예하고 있었는데

검은 정장 버전이 나와서 '아, 이 배운 변태들아'하고 무릎을 쳤던 기억이 있음.



위에 절단구락부 캔뱃지만 없었던 이유.

들고 다닐 용기는 없지만 일단 미니 이타백을 짰습니다.

통상 굿즈인 뮤트 버전 캔뱃지도 샀는데

그건 부산 사는 지인한테 부탁해서 사가지고... 아직 수중에 없네.

부탁해서 산 굿즈가 부산만이 아니고 전국에 퍼져있다... 사혼의 굿즈 조각.



팝업스토어 한정 판매 클리어 카드.

통장이 너무 아파서 클리어 카드는 박스 구매를 못했는데

'그래도 오토크로 애들 다 좋아하니까'하는 마음으로 2장만 구매.

약트훈트와 요스즈메가 나왔습니다. 최애가 2번만에 나오다니 진심으로 기쁘다......

이 영광을 뽑아주신 또다른 지인인 시츄님께 돌립니다.



마지막은 AGF 포스터.

고화질 대형 일러스트 짱좋네요. 삶이 윤택해진다......



항상 공식 일 안한다고 욕했는데

이렇게 보니 참 열심히 했구나... 내가 미안하다... 라는 생각이 듭니다.


프로젝트 발표로부터는 3년차에 접어들었고

본격적인 시동으로부터는 이제 1주년을 맞이하려 하고 있는 오토크로.

요즘 아무 소식이 없었어서 이러다 망하는거 아닌가 걱정 또 걱정했는데

오늘 2차 창작 가이드 라인도 뜨고, 개인적으로는 굿즈가 꽤 많이 나왔구나 하는 사실을 

다시금 깨닫게 되어 약간 안심이 됩니다......

하기야, 3월 24일에 누이도 나오는 걸요. 그때까진 안 망하겠지.


정말 좋아하는 컨텐츠입니다. 앞으로도 잘 됐으면 좋겠어요.

산엑스, 일본 컬럼비아, 당신들만 믿는다. 책임지고 완결만 내줘. 사랑한다.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방학했다고 생활패턴이 엉망입니다. 5시에 자서 12~13시에 일어나는 생활을 유지중입니다.

이거 고치겠다고 오늘 한번 밤을 새볼까 생각 중인데, 과연 성공할 수 있을 것인지....

아무튼, 자지 않으니 이 일은 오늘 있었던 일이겠지요.

화이트데이인 오늘, 오토크로의 새로운 포스트 카드 배포가 개시되었기 때문에

카드를 가지러 야마노테선을 타고 쭉 돌았습니다.


저번 배포까지는 두 그룹 씩밖에 안 풀렸기 때문에

이케부쿠로와 시부야만 갔어도 됐는데(시부야와 아키하바라점은 같은 포스트카드 배포점)

이번에는 세 그룹이기 때문에 이케부, 시부야, 아키바 모두 가지 않으면 안 됐던 상황....



사는 곳이 이케부쿠로 근처기 때문에 이케부→시부야→아키바→이케부 이렇게

본의 아니게 야마노테선 일주를 했습니다.

언젠가 해보고 싶다는 생각은 했는데 이런 형태로 하게 될 줄이야....


시나가와~아키하바라 사이의 역은 야마노테선을 타고 갈 일이 없었기 때문에

오늘 처음으로 야마노테선을 타고 가보게 되었는데

정말 사람이 없더라고요. 업무지구가 대부분이어서 그런가.(일단 관광지가 없으니)



100엔샵에서 슬리브를 사와 전부 슬리브에 넣어뒀습니다. 안심.

쌓아놓으니 꽤 두꺼워 세어보니 총합 58장...... 생각보다 많아서 충격 받았습니다.

이것이 나의 발품과 체력과 교통비가 만들어낸 사랑의 형태다.



모모트루프 2장, 절단구락부 13장, 무색의 하늘 6장, 브레무지크 11장.

모모트루프가 두 장밖에 없는 이유는, 이걸 나눠주던 곳이 이케부쿠로 본점이었는데

이 곳은 방침이 1인 1장이었기 때문에 한 번에 한 장씩 밖에 못 받았기 때문.

집이랑 가깝다는 이유로 방심하고 나중에 받으러 가지 뭐~ 하다가 2장밖에 못 받고 끝났습니다.

(반면, 동 기간 시부야 배포였던 절단구락부는 시부야 갈 때마다 악착같이 받아왔기 때문에 수량이...)

제일 후회하고 있다. 이래서 인간은 마음을 쉬이 놓아선 안 됩니다.



블래스카이즈 10장, 앨리스 톡식 7장, 일촌 법사 9장.

오늘 가보니 배포 방침이 바뀐 곳이 몇 있어서 꽤 챙겨왔습니다....

한 장밖에 못 받아왔으면 또 지하철 탔어야 했는데 더이상 지출 안 해도 돼서 다행......... 



뒷면. 

귀엽긴 귀여운데 신년 일러스트만 작년 일러스트인거 좀 아쉬워요.

아마 인쇄하기까지 시간 안 맞았던거겠지....



발렌타인 데이랑 화이트 데이 비교샷.

이렇게 보니 비교하는 재미가 쏠쏠하네요.

개인적으로 화이트 데이 일러스트에 애들이 들고 있는게 꽃, 초콜릿, 케잌같은 것들이라 마음에 들었습니다.

이유는 터무니 없는데, 내가 사탕을 안 좋아해서...... 괜히 흡족해지는 것임.


이건 시부야점에 설치되어있던 오토크로 부스.

지방 애니메이트 몇 곳은 오토크로 부스 설치해놨던데

도쿄에는 그런 곳이 없었던게 꽤 불만이었거든요.

그런데 이번에 다시 가보니 생겨있어서.... 너무 기뻤습니다.

10분은 저 앞에 서있었던 듯. 서서 멍하니 보다가 사진 찍고 그랬던 것 같습니다.

본점도 안 해주는걸 시부야점이 해주네...... 시부야 애니메이트는 갓이다.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