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Y2'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1.01.11 lumo-パラレルレイヤー (패러랠 레이어)

www.youtube.com/watch?v=AegqO851dwY

 

지난 12월 31일, 남도형 성우님의 애프터라이프 작별 생방송을 보며

'다시는 N〇N의 게임은 하지 않겠다'는 다짐과 함께

눈물 섞인 와인을 마셨던 그 날로부터 어언 11일.

 

자회사라고는 하지만 설마 이 회사의 게임에 또 코 꿰일 줄은 몰랐습니다.

게임이라기보다는... 캐릭터지... 어쩌다 발견해서... 하필이면 취향 도스트라이크라...

아침에 일어나서부터 계속 이 노래만 듣고 있습니다.

내일 시험 치고 와서 이 게임 리세마라만 주구장창 돌릴지도.

 

 

ー가사ー

 

멀리서 들려오는 사이렌   n번째 도플러[각주:1] 체험

이동하는 좌표로 시가전[각주:2]   반사되는 리버브[각주:3]는 이야기하네

복잡기괴한 공간에 슬며시 배치된 휴먼

주파수가 다른 집단   우리들의 유니버스는 한두개가 아냐

 

이해해야만 해   내가 서있는 이 장소의 구조를

네가 좇는 태고의 망상을   내가 있는 층상[각주:4]의 형상을

이해해야만 해   네가 꾸미고 있는 창조를

내가 쥔 비밀 정보를   열쇠로 한다면 세계가 이해될테지

 

혼합되는 모양을 모방한 세계를 커터칼로 베었어

분단된 시간을 잇는   분산된 나의 기억이 지금 발화해

망가져버린 머리를 니퍼로 돌리는거야

분해된 차원을 잇는   사이킥커[각주:5]의 힘을 사용하면

분명 발견될거야   또렷히 뜬 눈으로

분명 이어질거야   두둥실 떠올라

분명 발견할거야   네가 내민 손으로

분명 이어질거야   우리들과

 

겉과 속이 회전   버그 걸리기 시작한 세계의 겉모습

에러 찾기 위해 깊은 곳까지 재배선   반사되는 문자열은 이야기하네

복잡기괴한 레이어의 곁에 새로운 네이버[각주:6]

너의 인기척 알리는 레이더   우리들의 유니버스는 하나가 돼

 

비춰야만 해   내가 서있는 대지의 빛으로

네가 본 가장 오래된 항성으로   내가 있는 층상의 형상을

이해해야만 해   네가 풀어나갈 세계의 증명을

내가 보는 모든 광경을   우리들의 모든 가능성은

 

분명 발견될거야   무수한 층 속에서

분명 이어질거야   홀린 듯 도착하렴

분명 발견될거야   우주와 우주 틈새에서

분명 이어질거야

 

모든 가능성이 우리라면

우리에겐 어떠한 가능성도 있어

모든 가능성이 우리라면

우리에겐 어떠한 가능성도 있어

 

수없이 선택된 레이어가 쌓이고 쌓여

구성된 나를 믿고

의식을 전하는 베이퍼[각주:7]를 손으로 좇아

투명해진 나를 찾아줘

 

혼합되는 모양을 모방한 세계가   우리에겐 또렷히 보여

혼합되는 모양을 모방한 세계의   이유를 알게돼

 

혼합되는 모양을 모방한 세계를 커터칼로 베었어

분단된 시간을 잇는   분산된 나의 기억 지금 발화해

망가져버린 머리를 니퍼로 돌리는거야

분해된 차원을 잇는   사이킥커의 힘을 사용하면

우리에겐 또렷히 보여

 

드디어 만나게 된 우리는 분명 세계의 고리에서 형상을 만들거야

융해된 시간의 바다를 항해하자   새로운 컴패스[각주:8]를 따라서

망가져버린 차원을 니퍼로 다시 묶는거야

구체가 되는 세계의 끈을   사이킥커의 힘을 쓰면

 

분명 발견될거야   무수한 층 속에서

분명 이어질거야   홀린 듯 도착하렴

분명 발견될거야   우주와 우주 틈새에서

분명 이어질거야

분명 발견될거야   또렷히 뜬 눈으로

분명 이어질거야   두둥실 떠올라

분명 발견할거야   네가 내민 손으로

분명 이어질거야

  1. 도플러 효과. 가까워지면 높게 들리고 멀어지면 낮게 들리는 음향 현상 [본문으로]
  2. 도시나 마을에서 벌어지는 전투 [본문으로]
  3. 수많은 반사음으로 구성된 음향 [본문으로]
  4. 레이어(layer). 해당 캐릭터의 이름이기도 함. [본문으로]
  5. 초능력자 [본문으로]
  6. neighbor [본문으로]
  7. vapor [본문으로]
  8. 나침반. 또한 이 게임의 이름(컴파스 전투섭리분석시스템)이기도 하다. [본문으로]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