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7'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9.03.27 절단구락부-죄인의 가락 (4)
  2. 2019.03.27 Momotroop-Imperfect
드디어 한국에... 잘 수 있는 곳에 도착했네요.



-가사-



이 몸 찢어발겨
이 피 바치리다
광기 남김없이 불태워
잿빛으로 물들여주마


사라지지 않는
장독의 근원
비극에 하염없이 우는
어린 시절 떠올린다

악의에 수축하는 뇌장 공명하고
책형에 처하는 사지 떨리고
도망칠 수 없는 기억이라는 감옥
그저 피는 꽃 보여 나 근심하네
혹은 이 어둠 동트지 않는 밤은 없으며
시들어 지더라도
부숴라 부숴라
원한의 한탄 함께 걸치고
오늘 밤도 울부짖는다

노래해라 노래해
죄인의 가락
함께 손을 잡고서...

어린 시절의 기억
사라지지 않는 죄와 벌
흘러 떨어지는
눈물도 꽃피운다


모든 것을 낳고
모든 것을 멸하고
모든 것을 짓밟고
땅을 기는 지옥


모든 것을 빼앗기고
모든 것을 잃고
모든 것을 가리킨다
재계를 하는 듯

비원의 이름 아래 우리들 모여
각성하려 하는 그 마음대로
다잡고 노래부른다면 이 몸 바쳐
비애에 물들어 지겠노라
해하는 망설임 모두 버리고
지금 비로소 외치리라
부숴라 부숴라
유품인 덧옷 하늘하늘 휘날리고
오늘 밤도 광기에 춤춘다

춤춰라 춤춰
죄인의 가락
서로의 손을 잡고...

어린 시절의 기억
사라지지 않는 죄와 벌
흘러 떨어지는
눈물 마를 때까지

비원의 꽃처럼
불타오르는 나의 마음
영원히 격화하는
참새의 울음 꽃핀다

다짐을 이루자
이 몸에 새기자
멎지 않는 이 노래를
죄인의 가락에 실어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ㅇㅇ 2019.04.01 01: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 즐겨 찾고 있는 1인이에요!! 항상 번역 감사드려요 ㅎㅎ. 혹시 이번에 유튜브에 나온 절단구락부 드라마 CD도 번역하실 생각이 있으신가요??

    • ikasa 2019.04.01 0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즐겨찾고 계셔 주신다니 너무 기쁩니다!
      드라마CD 번역은 시간이 된다면 하고 싶다고 생각은 하고 있었는데, 유튜브에 공개된 절반 사이즈의 트랙이라면 여유가 있을 때 올릴지도 모르겠네요. 기재하게 된다면 그땐 잘 부탁드립니다^^!!!

  2. 2019.04.01 10: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번역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ikasa님이 번역해주시는 오토기노 우타 글들 잘 보고있어용!! 덕분에 완전히 입덕하게되었어요ㅜㅜ..

    • ikasa 2019.04.01 1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자기만족용으로 시작한 번역인데 찾아주시는 분들이 계셔서 저도 정말 기쁩니다!! 입덕도 하셨다니 더더욱 기쁘네요ㅎㅎㅎㅎ 정말 매력적인 컨텐츠라고 생각합니다. 같이 재밌게 덕질해봐요!!

일본에서의 생활을 끝내고 지금 공항으로 향하고 있습니다.
어제 손에 넣은 오토크로 CD들을 이제야 겨우 듣고 있네요.
굿즈와 라디오 드라마 후기는 나중에 시간이 날 때 올릴 예정입니다.

앨범 수록곡의 가사는 웹공개가 되어있지 않으므로 원문 가사 없이 번역만 기재합니다.


-가사-


그 날부터 나는
뭘 할 수 있을까 생각했어 어둠속에서

고향을 뛰쳐나와 줄곧 달려만 왔어
멈춰선 안된다고 생각했을 뿐이야

사실 모르겠어 무엇이 맞는건지
헤매이면 어디에도 도착할 수 없어

이상과 현실 사이에서 갈등해
작은 우리에게 제발 강한 힘을
닳아 헤진 신발과 발의 아픔을
쉬지 않고 달렸단 증거라 말해
무언가를 끊어내려는 듯이

발버둥 칠 수록 가라앉는 기분이 들어
모든 것을 남의 탓으로 돌리고 싶어져

이 길이 맞는지 틀리진 않은지
망설임과 분노를 모두 담아 노래할게

이상과 현실 이대로는 안 돼
맞지 않는 퍼즐 조각의 위치를 찾고있어
아무렇지 않은 척해도 불안하고
두려움과 분함만이 쌓여가

갇힌 채 그대로인 마음
탈출구도 열쇠도 보이지 않아 시간이 걸릴 것만 같지만
흔들리지 않는 마음은 꼭 빠져나올 수 있을거야
해피 엔딩 그 외엔 바라지 않아

이상과 현실 사이에서 외쳐
초조함도 분한 충동도 힘으로
닳아 헤진 신발과 발의 아픔
쉬지 않고 달렸단 증거라 말해

지금껏 몰랐던 세계 속 불완전한 우리들
요령 좋게 살아갈 수 없으니까
멈춰서고 망설이기도 해
Posted by ikasa

댓글을 달아 주세요